일본의 고지도에는 독도가 어떻게 나타나고 있나요?

막부의 명에 따라 제작된 에도시대의 대표적 실측 관찬지도인 이노 다다타카(伊能忠敬)의 「대일본연해여지전도(大日本沿海輿地全圖)」(1821년)를 비롯한 일본의 관찬 고지도들은 독도를 표시하고 있지 않습니다. 이는 독도를 자국 영토로 인식하고 있지 않았던 일본 정부의 인식이 이러한 관찬지도들에 반영되었기 때문입니다.


한편, 일본 정부가 자국의 독도 영유권 근거로 제시하고 있는 에도시대 유학자인 나가쿠보 세키스이(長久保赤水)의「개정일본여지로정전도(改正日本輿地路程全圖)」(1779년 초판)는 개인이 제작한 사찬(私撰) 지도에 불과합니다.


이 지도에 그려진 독도와 울릉도 옆에는『은주시청합기(隱州視聽合記) 』에 나오는 문구가 쓰여 있기 때문에, 이 지도가『은주시청합기』에 근거하여 “일본의 서북쪽 경계의 한계는 오키섬”임을 나타내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또한 1779년 초판을 비롯한 이 지도의 정식 판본에서는 울릉도와 독도가 조선 본토와 같이 채색이 되어 있지 않고 경위도선 밖에 존재하는 등 일본 영토와 다르게 취급되고 있다는 점에서도 이는 분명합니다.

Image of 2161 article